주말을 보내며..

오늘.. 젊은  어린 친구들과 촬영 작업을 했다.
그들의 신선함이랄까.. 매료되어..내가 외계인처럼 느껴졌다.
의욕적인 모습에 힘을 더 실어주고 싶은 마음이 솟구쳤다.

그들의 정기를 조금 나눠받았다고 할까?
나도 신선해진 기분이다.

내일은 즐거운 월요일이 될거 같다.



Trackback 0 Comment 0
prev 1 ··· 246 247 248 249 250 251 252 253 254 ··· 410 next