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
Log

욕, '좆나' 알고 쓰자 - 1

※ 이번 글에는 다량의 비속어 및 은어, 욕설등이 등장합니다. 경우에 따라서는 보시는 이의 기분을 언짢게 할 수도 있습니다.
본 기사는 욕설을 쓰려면 제대로 알고 쓰자는 취지의 글입니다. 임산부나 노약자분들은 다른 글로 넘어가시기 바랍니다.



한 10년 전인가? 내가 군제대후 PC방에서 아르바이트를 할 때였다.
화장실에서 여학생들의 아리따운 목소리가 들렸다.

"야, 씨발! 존나 열받어"
"뭔데,뭔데.."

요새 아이들은 발음을 다르게 쓰는 것들도 많지만.. 아마 씨발, 시발, 씨팔, 씹팔 등.. 좆나, 존나, 죤나, 존니, 종나등..
뭐 사람만큼이나 다양하게 발음한다.

여학생들이 담배를 다 피우고 나오자 나는 물었다. (당시 화장실은 공용화장실이었다.)

"학생들.. 지금 쓴 말이 무슨 뜻인지 알아?"
"예?에.. 왜그러시는데요.. 몰라요"

의미들을 하나하나 이야기 해주었다. 나는 그녀들이 아무리 불량학생이더라도 의미를 알면 쉽게 쓰지 못할 것이란 확신이 있었다.
아니 그만큼 사실.. 여학생들이 쓰기엔 적합하지 않은 단.......

-------------- 안내 ------------------

블로그를 이사하고 있습니다.  

전체 내용은 https://sangsangfactory.net/~jinside/욕-좆나-알고-쓰자/ 에서 확인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.



'Log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카슈 展을 다녀와서 2  (0) 2009.03.09
카슈 展을 다녀와서  (0) 2009.03.08
인물 사진의 거장, Karsh 展  (0) 2009.03.08
소외  (0) 2009.02.25
벼룩 이야기  (0) 2009.02.14
하늘 위로..  (1) 2009.02.12
나는 합리적인 인간인가..  (0) 2009.02.10
욕, '좆나' 알고 쓰자 - 1  (0) 2009.01.29
아.. 갑자기 몰려오는 이 바쁨은 무얼까..  (0) 2009.01.29
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~ ^^  (0) 2009.01.25
채소(菜蔬)와 야채(野菜)  (4) 2009.01.17